광고
광고

'안전한 겨울나기' 파주시 설해대책 추진, 덤프 51대 굴착기 10대 등

제설장비 84대 확보, 비상근무반 편성 등 준비 철저

건설기계뉴스 | 기사입력 2023/11/28 [11:35]

'안전한 겨울나기' 파주시 설해대책 추진, 덤프 51대 굴착기 10대 등

제설장비 84대 확보, 비상근무반 편성 등 준비 철저

건설기계뉴스 | 입력 : 2023/11/28 [11:35]

 

파주시는 ‘23~24년 겨울철 대설 등 자연재난에 대비해 겨울철 설해대책을 수립해 추진한다.

 

이에 파주시는 내년 3월 15일까지 약 4개월간을 설해대책 기간으로 정하고, 파주시 전역 61개의 노선, 955km 구간에 대한 결빙과 강설 대비에 나선다.

 

이를 위해 파주시는 제설작업에 투입할 덤프트럭 51대, 1톤 트럭 23대, 굴삭기 10대 등 제설장비 총 84대를 확보했다.

 

또한, 주요 고갯길, 터널, 교량 등 제설 취약 구간에는 127여 개의 제설함을 배치하고, 33개의 자동염수분사장치를 운영함으로써 도로결빙(블랙아이스)을 예방하고, 기습강설에도 시민 불편이 없도록 철저를 기하고 있다.

 

특히 강설 예보 시에는 파주시 전역 8개소의 전진기지 내 모든 제설장비를 사전 배치하고 기상 상황에 따라 5단계로 나누어 4개 조의 비상근무반을 편성해 제설제 사전살포, 주요 출퇴근로 및 결빙 위험구간 살포, 전 권역 살포 등 단계별 24시간 비상 대응이 가능토록 대처해 나갈 계획이다.

 

또한, 파주시는 한국토지주택공사와 협업해 운정3지구에 대한 제설작업도 진행할 계획으로, 도시계획도로 중 대로(13개소, L=7.8km)는 제설작업 노선에 반영하여 운정 신도시 입주민의 겨울철 도로 통행에 지장이 없도록 할 계획이다.

 

김경일 파주시장은 “설해대책을 바탕으로 부서별로 유기적인 협조체계를 구축해 신속한 제설 및 제빙시스템을 운영하여 안전한 통행환경을 구축하겠다”라며, “강설 시에는 도로변에 주정차된 차량으로 인해 제설작업에 어려움이 있기에 가급적 도로변 주정차를 자제하고 내 집 앞, 내 점포 앞 눈 치우기 등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를 부탁드린다”라고 말했다. 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광고
광고
광고